본문 바로가기
주메뉴 바로가기

보건복지부 국립장기조직혈액관리원 로고

사이트맵

정책·사업

개요

배경

특정수혈부작용조사는 의료기관에서 수혈받은 수혈자에게 B형/C형 간염HIV 감염등 수혈부 작용이 의심되는 사례 발생 시, 의료기관에서 수혈부작용 발생을 인지하였을 경우 의료기관이 신고하고 국가가 원인조사를 수행하여, 수혈 부작용을 판정하는 제도입니다.

이 제도는 국가 혈액안전감시 능력 강화 및 국가혈액사업에 대한 신뢰도 개선을 목적으로, 혈액관리법 제10조(특정수혈부작용에 대한 조치), 동법 시행규칙 제13조(특정수혈부작용의 신고 등) 및 특정수혈부작용 조사지침에 근거해 국립장기조직혈액관리원 혈액안전감시과에서 시행되고 있습니다.

신고방법

  • 의료기관에서 수혈부작용 발생을 인지하였을 경우 신고
  • 의료기관에서는 특정수혈부작용 신고서 양식 작성(혈액관리법 시행규칙 별지 제8호 서식), 관련 의무기록사본 첨부 → 시·도지사(해당 시군구 보건소)에 신고
  • 시, 도 보고를 통해 국립장기조직혈액관리원 혈액안전감시과에 신고건 접수 => 조사 착수
특정수혈부작용조사 다운로드표 - 첨부파일로 구성됨
첨부파일 특정수혈부작용조사.jpg